박서진 “작은형 49재 당일, 큰형도 세상 떠나” 가족사 고백 (‘살림남’)

아월 베스트

박서진 “작은형 49재 당일, 큰형도 세상 떠나” 가족사 고백 (‘살림남’)

익_3yef90 5.7k 24.02.06

박서진 “작은형 49재 당일, 큰형도 세상 떠나” 가족사 고백 (‘살림남’)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3328559

 

6일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 제작진은 박서진의 스틸을 공개했다.   

이날 박서진 남매는 삼천포 수산시장부터 방문한다. 박서진의 등장과 함께 시장은 들썩이고, 사진과 사인 요청이 쏟아지며 삼천포 대스타의 존재감을 증명한다. 박서진의 어린 시절을 기억하는 상인들은 “살 빼지 마라” “장가 빨리 가지 마라” 등 엄마 같은 잔소리로 반겨주며 훈훈함을 자아낸다.

 

.

 

이후 박서진은 생애 처음으로 직접 끓인 떡국을 부모님에게 대접한다. 가족들은 과거를 추억하며 이야기꽃을 피우고, 이때 박서진 부모의 첫 만남과 재혼 스토리까지 공개된다. 박서진은 부모님의 재혼 사실을 형의 장례식장에 처음 알게 된 사연을 전해 놀라움을 자아낸다고.

먼저 하늘로 떠난 두 형이 생각난 박서진은 홀로 작은 형의 49재를 지냈던 절에 찾아간다. 박서진은 “작은 형 49재 당일에 큰 형이 또 하늘나라로 갔다”며 눈시울을 붉힌다. 또한 아직도 생생한 형들과의 추억을 전하며 “아직 형들이 살아있는 것 같다. 세월이 흘러도 형들을 내려놓지 못하는 것 같다”라고 고백하며 눈물을 쏟는다. 

박서진 가족의 명절 이야기는 오는 7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되는 ‘살림남’에서 만나볼 수 있다.

글쓰기
제목